Untitled Document 국제타임지




경기도,‘배달특급’ 누적 거래액 2,200억 달성…“상생 위해 더 열심히 뛰겠습니다”


편집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11.22 15:54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누적 거래액 2,200억 원을 돌파하며 주가를 높이고 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11월 20일 일요일 기준으로 배달특급의 총 누적 거래액이 2,200억 원을 달성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0월 23일 2,100억 원을 돌파한 이후 약 30일 만에 달성한 기록이다.

지역별로 살피면, 배달특급 최초 서비스 지역 중 하나인 화성시가 약 270억 원의 누적 거래액을 기록하며 선두를 달리고 있고, 그 뒤를 수원시가 255억여 원으로 바짝 쫓고 있다.

이밖에 용인시가 약 250억 원, 김포시와 파주시가 약 160억 원 등을 기록하며 배달특급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입증하고 있다.

배달특급은 민간배달앱의 높은 중개 수수료에 지친 소상공인의 버팀목이 되고자 지난 2020년 12월 화성시, 오산시, 파주시 3개 시범지역을 시작으로 출범한 공공배달앱이다.

특히 낮은 중개수수료를 통해 소상공인을 돕고, 다양한 할인 혜택으로 소비자까지 챙기며 ‘상생’ 생태계 구축에 이바지해왔다.

지난해 경기도 전역으로 서비스 지역을 넓혔고, 올해는 서울 성동구로의 진출도 성공하며 연일 우상향 그래프를 그리는 중이다.

이창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배달앱의 높은 수수료에 부담을 느끼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태어난 배달특급이 어느덧 누적 거래액 2,200억 원을 달성하며 꾸준한 성장을 증명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와 소상공인의 상생을 위해 더욱 다양한 모습으로 변모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배달특급은 공식 홈페이지(www.specialdelivery.co.kr)와 고객센터(가맹점주 1955-9836, 소비자 1599-7572)를 통해 가입 접수와 소비자 의견 접수 등을 진행하고 있다.

 

[ Copyrights © 2017 성남광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성남광주신문사 주소 : 경기도 광주시 광주대로 50(경안동) 대표 관리자
전화 : 031-767-8200 팩스 031-767-8211대표 메일 : skntt@naver.com
신문사업자 등록증 경기,다50283 발행인,변집인 : 박정진 인쇄인 : 윤형수(주)철도 인쇄공사
© 2012 성남광주신문 - ALL RIGHTS RESERVED